기사리스트

헤드라인2~5

title

천불사 운영 실버타운, 무허가에 관리도 허술 ‘충격’

경남 양산에 위치한 천불사에서 운영하는 실버타운에 노인들이 전 재산을 내고 입주했다가 수년째 방치되고 있는 것으로 알려져 공분을 사고 있다.최근 방송된 KBS 2TV ‘제보자들’에서는 60여 명의 노인이 천불사에서 운영하고 있는 실버타운에서 관리자도 없이 열악한 환경에서 고통받고 있는 상황이 공개됐다.이날 방송에서는 사찰에서 운영하는 실버타운은 누수로 인해 곰팡이로 뒤덮인 건물 내부와 노후한 배관에서 녹물이 쏟아지고 있었다. 심지어 한겨울에도 난방이 되지 않아 입주자들은 골방에서 텐트를 치고 추위를 견뎌야만 했다. 이곳에 입주한 노인들은 사망 후 사찰에서 운영하는 납골당에 안치까지 약속받았지만 이제는 하루하루
title

제주 보육교사 살인사건, 10年 만에 실마리 찾았다? ‘용의자 못 잡았던 까닭’

제주 보육교사 살인사건 사건은 어떻게 미스테리가 풀린 것일까.23일 JTBC ‘이규연의 스포트라이트’에서는 10년 전 제주에서 실종된 20대 보육교사 살인사건이 장기 미제 사건에서 재수사가 진행된 과정을 주목했다.지난 2009년 제주에서 보육교사로 근무한 A씨는 택시를 타고 집으로 향하던 중 실종됐고, 일주일 뒤 제주도 배수로에서 싸늘한 사체로 발견되면서 제주도민들에게 극도의 불안감을 안겼다.경찰은 가장 유력한 용의자로 40대 택시 기사 B씨를 지목했지만, 장기 미제 사건으로 남을 수 밖에 없었다.경찰은 A씨의 사망일을 2월 1일로 추측했다. 하지만 부검 결과로는 7일로 나와 6일의 시간이 비게 되면서 면식범의 소행인지, B씨의
title

부부의 날, 이혼 점점 늘고있다? 그 이유는?

오늘 5월 21일은 둘이 하나가 된다는 부부의 날이지만, 혼인 건수는 줄고 이혼율이 높아지는 이유에 대해서도 깊은 생각을 가져볼 때다. 2003년 12월 18일 민간단체인 '부부의 날 위원회'가 제출한 '부부의 날 국가 기념일 제정을 위한 청원'이 국회 본회의에서 결의되면서 2007년에 법정기념일로 제정된 바 있다. 부부의 소중함을 깨닫고, 화목한 가정을 만들자는 데서 시작된 것이다. 하지만 지난 2월 통계청이 발표한 2월 인구동향 보고서에 따르면 2월 혼인 건수는 1만 8,200건으로 4.2% 전년 동월에 비해 감소하고 있다. 혼인 건수 역시 같은 달 기준으로 1981년 이후 최저를 기록했다. 반면 이혼 건수는 8,200건으로 6.5% 증가했다
title

70대 이상 4명 중 1명, '실명 위험' 황반변성 앓는다

50대는 10명 중 1.4명이, 70대부터는 10명 중 2.5명이 황반변성을 앓는다는 조사가 나왔다. 대한안과학회가 질병관리본부와 공동으로 2017년 국민건강영양조사 자료를 분석한 결과다. 구체적으로 보면 황반변성의 50대 유병률은 14.2%, 60대 유병률은 17.4%, 70세 이상은 24.8%이다. 대한안과학회 박기호 이사장(서울대병원 안과 교수)은 "고령화로 2005년부터 2015년까지 황반변성 유병률은 104.8% 증가해 급격히 늘고 있지만, 이에 비해 안과검진율은 턱없이 낮은 편"이라고 말했다. 황반변성은 조기에 안저검사를 통해 발견하면 실명 위험이 줄어든다. 그러나 국민건강영양조사 결과에 따르면 일생 동안 안과검진을 한 번도 받지

이슈비욘드

title

셀트리온, 작년 매출 9821억원…'1조 클럽' 눈앞

셀트리온이 지난해 매출 9800억원을 돌파하며 창립 이래 사상 최대 기록을 달성했다. 하지만 1공장 증설과 인력 확충 등의 영향으로 영업이익과 당기순이익이 각각 30% 이상 줄었다. 셀트리온은 지난해 연결기준 매출 9821억원을 기록해 전년동기 대비 3.5% 증가했다고 25일 공시했다. 같은 기간 영업이익은 3387억원으로 33%(1691억원) 감소했다. 순이익은 34%(1325억원) 줄어든 2536억원을 기록했다. 셀트리온은 매출액 증가요인으로, 2017년 2분기 유럽 출시한 혈액암 치료용 바이오시밀러 트룩시마와 2018년 2분기 유럽 출시한 유방암·위암 치료용 바이오시밀러 허쥬마의 수요 급증, 테바의 편두통 치료제 아조비(Ajovy, 성분명:프
title

아파트 분양원가 공개 항목 확대…3기 신도시 등 분양가 '촉각'

[비욘드포스트 박주영 기자]3월 중순부터 공공택지 내 아파트 분양원가 공개 항목이 현행 12개에서 62개로 늘어나면서 공시지가와 함께 3기 신도시 등 집값에 미칠지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정부는 분양가 상한제의 실효성이 높아져 인하 효과를 기대하고 있지만, 업계에선 실효성이 낮다는 입장이다. 24일 국토교통부에 따르면 대통령 직속 국무조정실 규제개혁위원회는 지난 22일 ‘공동주택 분양가격의 산정 등에 관한 규칙 개정안’에 대한 심의를 거쳐 원안을 의결했다. 개정안은 3월 중순께 시행되며, 시행일 이후 입주자를 모집하는 주택부터 새 규정이 적용될 예정이다. 정부는 이 개정안을 지난해 11월 발의해 지난달부터 시행
title

GS건설, 일부 아파트 시공에 '라돈 대리석' 사용 인정?

[비욘드포스트 한경아 기자]LH가 발주해 GS건설이 짓고 있는 경기도 시흥은계지구 아파트단지에 사용 예정인 대리석에서 라돈이 검출돼 입주 예정자들로부터 원성을 사고 있다. 특히 라돈이 검출된 대리석은 GS건설이 기존에도 다른 건설현장에서도 사용해오던 자재라 문제는 더욱 커질 것으로 예상된다. 지난 21일 '한국경제TV' 보도에 따르면 GS건설은 최근 화장실과 현관 등에 사용하는 대리석을 자체 조사한 결과 기준치 이상 라돈이 검출됐다. 이같은 사실을 알게 된 GS건설과 입주예정자들은 LH측에 해당 대리석 자재 교체를 요청했다.이 과정에서 입주예정자들은 LH담당자가 "현행법상 바꿔줄 명분이 없다. 그대로 진행해도 법
title

서울 아파트값 14주 연속 내렸다…2013년 이후 최장기간 하락

[비욘드포스트 한경아 기자]서울 아파트 값이 14주 연속 떨어졌다. 지난 2013년 5월 이후 최장기간 하락이다. 한국감정원이 14일 발표한 ‘2월 둘째 주 주간아파트가격동향’(11일 기준)에 따르면 전국 아파트 매매가격은 일주일 전에 비해 0.07% 하락했다. 전주(-0.06%)보다 하락폭이 소폭 확대됐다. 이는 주택거래가 극도로 침체됐던 지난 2012년 8월 둘째 주부터 2013년 8월 넷째 주까지 14주 연속 하락한 이후 최장 기간이다. 서울의 경우 매수심리 위축과 대출규제, 세제 강화와 보유세 부담, 금리상승 등 하방 압력으로 14주 연속 하락하면서 조정 장세를 이어갔다. 다만 설 연휴로 거래가 감소한 데다 시장을 관망하는 사람들이
title

GS건설 '마린시티자이 아파트' 공사장서 콘크리트 반죽 낙하…초등학교 피해

[비욘드포스트 한경아 기자]부산 해운대 우동 마린시티 안에 있는 초고층아파트 공사장에서 떨어진 콘크리트 반죽 약 1000ℓ가 인근 초등학교를 덮친 사실이 뒤늦게 알려져 논란이 일고 있다. 12일 건설업계와 마린시티 주민들에 따르면 지난 2일 GS건설이 시공 중인 마린시티자이 아파트공사장 옥탑에서 콘크리트 반죽이 인근 해원초등학교에 떨어졌다. 이 아파트는 허가 당시부터 초등학교와 너무 인접한 것 아니냐는 우려가 제기됐었는데 결국 사고로 이어졌다. 사고는 학생들이 등교하지 않은 주말에 발생해 인명피해는 발생하지 않았다. 하지만 아이들이 등교할 때 발생했다면 더 큰 사고로 이어질 수 있다는 점에서 인근 초등학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