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비욘드포스트

검색

산업

트루윈, 한화시스템과 열상 모듈 및 제품사업 업무협약

한화시스템 열상엔진 모듈 ‘퀀텀레드’ 독점 생산

2021-02-18 14:43:03

center
트루윈 남용현 대표이사 (좌측 세번째), 한화시스템 방산부문 사업본부장 이용욱 전무이사(좌측 네번째)
[비욘드포스트 이순곤 기자]


트루윈이 한화시스템의 지능형 열상엔진모듈 퀀텀레드를 독점 생산 공급한다.

센서전문기업 트루윈 (대표 남용현)은 한화시스템과 열상 모듈 및 제품 사업을 위한 전략적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8일 밝혔다.
이번 업무 협약으로 트루윈은 한화시스템이 자체 개발한 지능형 열상엔진모듈 퀀텀레드를 주문자상표부착 (OEM) 방식으로 독점 생산 한다. 회사는 오는 3월 중 초도물량을 공급한다.

한화시스템의 퀀텀레드는 방산에서 40여년간 쌓아온 전자광학 기술과 경험을 바탕으로 글로벌 민수시장에 진출하고자 개발된 제품이다. 세계에서 두번째로 적외선 영상신호처리기술을 GPU가 탑재된 System On Chip에 소프트웨어를 탑재한 다목적 열상엔진모듈이다.

트루윈과 한화시스템은 퀀텀레드를 활용한 다양한 제품을 생산할 계획이다. 양사가 보유한 제품과 기술력을 바탕으로 자율주행 차량용 열상카메라 나이트비전에 대해 공동 연구를 추진할 예정이다. 또한, 인체나 사물을 근거리에서 온도를 정밀하게 측정하는 소형 · 저가 지능형 열상엔진모듈도 개발할 예정이다.

트루윈 관계자는 "한화시스템의 전자광학 기술이 집약된 첫 민수사업 제품을 트루윈에서 독점 생산하게 된 것은 트루윈의 기술력을 높게 평가 받은 것이다”라며 “트루윈의 센서기술과 전장사업 경험을 바탕으로 한화시스템과 협력관계를 확대할 예정이다"라고 말했다.

news@beyondpost.co.kr

헤드라인

인기 뉴스

리스트바로가기
상단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