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비욘드포스트

검색

닫기

We코노미

미래에셋 ‘TIGER 미국필라델피아반도체나스닥’ 순자산 1조 7,500억 원 넘어

2024-02-08 13:11:32

[비욘드포스트 박양지 기자] 미래에셋자산운용은 ‘TIGER 미국필라델피아반도체나스닥 ETF’가 최근 3개월간 3,000억 원 이상 증가해 순자산 1조 7,500억 원을 넘었다고 8일 밝혔다.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7일 종가 기준 ‘TIGER 미국필라델피아반도체나스닥 ETF’ 순자산은 1조 7,587억원이다. 순자산 1조 7,500억 원을 넘은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2021년 상장 당시(140억 원)에 비해 126배 증가했다.

‘TIGER 미국필라델피아반도체나스닥 ETF’는 미국 필라델피아반도체지수를 추종한다. 엔비디아, AMD, 퀄컴 등 글로벌 주요 비메모리 반도체 기업 30종목으로 구성된 해당 지수는 전세계적으로 글로벌 반도체 산업을 대표한다.

1993년 산출 시작 이후 반도체 산업 성장에 따라 장기 우상향을 그려 왔다. 2023년의 경우 ‘챗GPT’ 열풍에 1년간 64.9%의 수익률을 기록했고, 연이은 상승세가 이어지며 지난 1월에는 역사상 최고점을 경신한 바 있다.

반도체 산업의 높은 성장성을 기반으로 ‘TIGER 미국필라델피아반도체나스닥 ETF’는 반도체 투자 대표 ETF로 개인 투자자들에게 높은 관심을 받고 있다. 7일 기준 개인 누적 순매수 규모는 8,084억 원이다. 최근 3개월 평균 거래대금은 374억 원으로, 국내 상장된 반도체 ETF 중 가장 크다.

미래에셋자산운용 ETF운용부문 김지연 선임매니저는 “생성형 AI에 이어 최근 온디바이스 AI 분야도 새롭게 주목 받으면서 글로벌 AI반도체 산업의 모멘텀은 여전히 이어질 것으로 전망된다”며 “이에 따라 관련 밸류체인에 골고루 투자하는 ‘TIGER 미국필라델피아반도체 ETF’는 반도체 산업 성장을 기대하는 투자자들에게 효율적인 투자 수단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pyj0928@beyondpost.co.kr

헤드라인

리스트바로가기
상단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