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글로벌경제신문

검색

정치

부산시, 부산중소기업인대상 수상자 7명 선정

2019-06-30 11:20:31

center
2019년 부산중소기업인대상 수상자.(사진왼쪽부터 이인환, 이동훈 홍완표, 촤광일, 박정복, 김치용, 이명숙).(사진제공=부산시)
[비욘드포스트 박주하 기자]
부산시(시장 오거돈)는 탁월한 경영성과와 고용창출로 지역경제에 기여한 2019년 부산중소기업인대상 수상자를 선정했다고 30일 밝혔다.

시는 1999년부터 매년 사업체 운영과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한 기업인에게 부산중소기업인대상을 시상해 왔으며, 2018년까지 123명의 우수 중소기업인이 선정됐다.

올해 수상자는 ㈜지비라이트 이인환 대표이사, ㈜선재하이테크 이동훈 대표이사, 부곡스텐레스㈜ 홍완표 대표이사, ㈜자이언엔텍 최광일 대표이사, ㈜메드파크 박정복 대표이사, 삼보씨엠씨㈜ 김치용 대표이사, 성지기업 이명숙 대표 등 7명이다.

㈜지비라이트는 신발분야 재귀반사필름 세계1위 기업으로 독보적인 기술 보유하고 있으며 고용우수기업 선정(2016년), 이천만불 수출탑(2014년)을 달성했다.

㈜선재하이테크는 산업용 정전기 제거장치의 Full-Set제조 세계 판매 1위 기업이며 500만불 수출탑(2015년), 대한민국우수특허 대상(2017년)을 받았다.

부곡스텐레스㈜는 자체브랜드 보유로 꾸준한 성장세를 보이는 스테인리스 이형재 가공기업이며 일학습병행 프로그램 최우수(2016)를 차지했다.

㈜자이언엔텍은 수소차 등 미래차 자동차부품인 허브베어링을 생산하며 특허3건 보유, 청년기업인 표창 (2011년), 백만불 수출탑(2018년)을 이뤘다.

㈜메드파크는 생체재료 의료기기 전문회사로 최근 3년간 36명의 근로자를 고용한 국내최초 인공뼈 제조 원천기술 보유하고 있으며 백만불 수출탑(2013년)을 달성하기도 했다.

삼보씨엠씨㈜는 수입에만 의존했던 특수건설분야의 장비를 35건의 지식재산권 등 기술력으로 국산화에 기여했고 석탑산업훈장(2018년), 천만불 수출탑(2018년)을 거머줬다.

성지기업은 수상자 중 유일한 여성기업인으로서 국내 최초 전기 삼륜차 개발 및 로봇팔 과수작업기 특허 등 친환경제품 생산에 주력하는 등 사회기여도가 높다. 또한 모범납세자표창(2010), 부산경제활성화 표창(2013)을 수상했다.

수상자에게는 트로피와 우수기업인 인증서를 수여하고, 향후 3년 동안 중소기업 운전․육성자금 및 신용보증 특례 지원과 해외시장개척단 파견 우선 지원, 지방세기본법 제136조에 따른 세무조사 유예 등의 혜택을 제공한다.

부산시 관계자는 “앞으로도 지역중소기업에 활력을 불어넣고, 기업인의 사기와 자긍심을 높이기 위한 최선의 노력으로 기업하기 좋은 도시, 부산을 만들 것”이라고 말했다.

중소기업인대상 시상은 7월 1일 시청 대회의실에서 개최되는 부산시 직원 정례조례에서 이뤄진다.

박주하 기자 pjh@beyondpost.co.kr

헤드라인

인기 뉴스

리스트바로가기
상단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