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비욘드포스트

검색

산업

LH, 저소득 1만 가구에 '행복한 추석' 지원금 10억 전달

2021-09-12 19:38:15

center
김현준 LH 사장(사진 왼쪽)과 김상균 사랑의열매 사무총장(오른쪽)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LH 제공)
[비욘드포스트 정희철 기자]
한국토지주택공사(LH)는 지난 10일 서울 중구에 위치한 '사랑의 열매회관'에서 저소득 가구의 행복한 추석나기 지원을 위해 기부금 10억원을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전달했다고 12일 밝혔다.

LH 김현준 사장과 김상균 사랑의열매 사무총장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된 '행복한 추석' 지원금 전달식은 코로나19로 무료급식 등 지원이 감소해 생활에 어려움을 겪는 저소득·사회취약 계층의 따듯한 추석 나기를 지원하기 위해 마련됐다.

지원금 10억원은 중복 수혜를 방지하기 위해 지자체의 추천을 받아 영구임대주택 입주민 등 전국 기초생활수급자 1만 세대에 각 10만원씩 전달된다. 또 지원금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과 재래시장 등 활성화를 위해 전액 온누리 상품권으로 제공된다.

이와 함께 진주에 위치한 LH 본사 본부와 전국에 소재하는 각 지역본부 별 특성에 맞는 명절맞이 사회공헌을 실시하고, 추석명절 물품을 전달한다.

또 김현준 LH 사장과 임직원들이 일손 부족에 시달리는 농가 일손돕기에 직접 참여해 수확한 경남지역 농산물을 구매하고, 지역 취약계층에게 전달하는 등 풍성한 추석맞이 사회공헌 활동을 펼칠 예정이다.

김현준 LH 사장은 "독거노인, 장애인 등 모두가 행복한 추석을 보내기를 바라는 마음을 담아 지원금을 전달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저소득·취약계층 가구를 위해 다양한 지원 사업을 펼쳐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riopsyba1@naver.com

헤드라인

인기 뉴스

리스트바로가기
상단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