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글로벌경제신문

검색

산업

23일 시판 삼성갤럭시 노트10에 LG화학배터리 탑재

이전까진 중저가 스마트폰에만 공급 대표상품엔 처음

2019-08-16 18:37:28

center
[비욘드포스트 김도현 기자] 삼성전자의 신작 스마트폰 '갤럭시노트 10'에 LG화학 배터리가 탑재된다.

16일 관련업계에 따르면 오는 23일 시판되는 삼성전자 갤럭시노트10에 LG화학이 배터리를 공급하는 것으로 파악됐다. 삼성SDI와 함께 LG화학이 노트10 배터리 공급사에 이름을 올렸다.

업계는 삼성전자 플래그십 스마트폰에 LG화학 배터리가 채택됐다는 점에 주목한다. LG화학 배터리는 그동안 삼성 중저가 스마트폰 위주로 사용됐다. 사실상 삼성 대표 스마트폰에 LG화학 배터리가 탑재되는 것은 처음이라고 업계는 보고 있다.

두 회사의 공조는 이해관계가 맞아 떨어진 결과다. 삼성전자는 대량의 배터리를 안정적으로 공급할 수 있는 협력사를 찾다 LG화학 배터리를 낙점한 것으로 알려졌다.

업계 관계자는 "삼성전자는 세계 최대 스마트폰 제조사로 안정적인 부품 조달을 위해 공급사 다변화는 필수"라며 "노트7 화재 사태가 발생한 이후 LG화학과 협력범위를 늘리고 있는 것으로 알고 있다"고 말했다.

news@beyondpost.co.kr

헤드라인

인기 뉴스

리스트바로가기
상단으로 이동